e-이천시민신문
전국이슈/SK하이닉스이천 SK하이닉스
`불황 그림자' 운전자 72% 연료탱크 절반이하 주유주유소 선택 기준은 가격, 거리, 마일리지 순
e-이천시민신문  |  wonsub1@para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2.08.25  18:13:5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우리나라 운전자는 10명 가운데 7명꼴로 주유할 때 연료탱크의 절반 이하로 기름을 넣는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한국소비자원은 주유소 이용 경험이 있는 20대 이상 운전자 1천 명의 주유 행태를 조사한 결과를 발표했다.

1회 평균 주유금액을 보면 728명(72.8%)이 3만~6만원을 꼽았고 168명(16.8%)은 6만~9만원, 85명(8.5%)은 9만원 이상이다.

2천㏄급 소나타에 기름을 가득 채우면 12만원, 1천800㏄급 아반테는 10여만원이 든다. 따라서 운전자의 70% 이상이 주유할 때 연료탱크의 절반 이하로 기름을 넣는 것으로 추정된다.

장기 불황으로 가계부채가 늘어나는 데 반해 실소득은 작아지자 상당수 운전자가 주유량을 줄인 것으로 짐작된다. 조사 대상자의 45.6%는 특정업체 주유소를 택한 이유로 가격을 꼽았다. 거리(24.2%), 마일리지(10.4%), 브랜드(6.6%), 세차 시설(2.2%)이 뒤를 이었다. 집에서 가까우면서 가격이 싸고 부가서비스가 좋은 데를 골라간다는 의미다.


셀프주유소는 아직 일반화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대체로 이용하지 않는다'는 응답이 71.3%에 달했다.
차량 연료는 보통 휘발유가 68%로 가장 많았고 경유(14.9%), 고급 휘발유(10%), LPG(7.1%) 순이었다.

직영 주유소 이용이 52.5%에 달했고 자영 주유소는 18.7%에 그쳤다.

소비자가 평가한 주유소 이용 만족도는 현대 오일뱅크, GS칼텍스, SK에너지, S-OIL[010950] 모두 `B' 등급이었다. 이 등급은 보통 수준을 의미한다.

요인별 만족도에서 접근 편의성은 모든 주유업체가 `A'를 받아 양호했다. 가격 만족도는 S-OIL이 SK에너지보다 약간 높았다.
 

< 저작권자 © e-이천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e-이천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이천 센트레빌 레이크뷰, 아파트와 상가 동시분양
2
이천시 청미청문집, 평가 및 대회에서 최우수 등급 선정
3
이천시청소년재단, 수련시설종합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4
이천 부발읍 효양고, 독거노인 겨울나기 후원품 기탁
5
이천시내 주요도로 전봇대가 사라진다
6
이천시, 정보공개 종합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7
이천시 채움모니터 3기 발대
8
이천시 행복전령사, 대한적십자사 이천지구협 선정
9
이천 다원학교, 재학생 3명 동물교감활동사 2급 자격증 취득
10
이천 송석준 의원, 윤석열 대통령 후보의 이천시 포함 GTX-D 노선 공약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이천시 신둔면 도자예술로 99번길 69, 2층  |  대표전화 : 031) 636-1111  |  팩스 : 031) 632-2580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50445  |  발행인·편집인 : 양원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원섭
Copyright © 2012 e-이천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onsub100@daum.net